2018年12月28日

[2ch 괴담] 미에현의 유령터널

2016-07-01_13;37;22


이것은 친구 A씨의 체험담입니다.


재작년 가을.

 


A씨는 회사 동료 4 명과

바베큐 파티에 가게되어,

미에현에있는 장소에

차로 향하고있는 도중 일어난 이야기.

 

남녀 4 명이 왁자지껄 떠들며

향하던 중이었습니다만,

시가현과 미에현의 경계에 들어가자

길이 둘로 나뉘어져 있었습니다. 

 

한쪽은 넓은 국도로 우회로.

다른 하나는 좁은 샛길의 지름길.

 

상투적 인 패턴

좁은 지름길을 택한 4 명이었습니다 만,

어느 정도 차를 몰고 가보니,

터널에 접어 든 것 같습니다.

 

운전을 하던 남자가,

「 ​이 터널, 굉장히 기분 나쁘네 」

라고했습니다.

 

그 남자는 강한 영감의 소유자로,

자주 귀신을 보는 것 같습니다.

 

덧붙여서, 그 때의 좌석 배치는

영감있는 남자가 운전석.

 

조수석은 A씨.

뒷자리에 여자 한명,

그 옆에 남자 한명 이였습니다.

 

터널을 계속 달리자 

운전하고 있던 남성의 안색이 나빠지고

점점 기분도 나빠진 것 같습니다.

 

터널의 절반 정도에 접어 든 곳에서

「 ​전방 왼쪽의 도보구역에 상반신만 피투성이인 여자가 있어 」

하고 운전을 하고 있는 남자가 말했습니다.

 

차내는 꺄 - 꺄 - 하는 분위기.

 

물론, 운전을 하고 있는 남자를 제외하고는

전혀 여성의 모습은 보이지 않습니다.

 

운전을 하고 있던 남자가,

​「 지금, 바로 옆을지나 갔어 」

하며 왼쪽을 곁눈질로 보면서 말하는 순간,

자동차가 갑자기 정차하고,

​더이상 움직이지 않게 되었습니다.

 

동시에 뒷좌석의 여자가 괴성을 올리며

날뛰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무슨 말을했는지는

들리지 않았다고합니다.

 

자동차는 엔진이 걸린 채,

액셀을 밟아도 움직이지 않습니다.

 

차내는 패닉의 소용돌이.

 

그 상황이 몇 분 동안이나 계속되던 그 때,

운전자가,

​「 우왓 - - - !! 자, 잠깐 내 발밑 좀 봐줘! !  

 

조수석에 앉아 있던 A씨가

남자의 발밑을 보면,

피투성이 여자가

운전자 남성의 다리에 달라 붙어,

가랑이 사이에서 얼굴을 내밀고,

굉장한 형상으로 남자를보고 있었다고합니다.

 

또한, 운전자 남성이 악셀이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밟고 있던 것은,

피투성이 여성의 손등이였다고합니다.

 

「 꺄 ! ! 」

 


A씨가 울며,


차내의 패닉이 절정에 이르렀을 때


운전자 발밑의 피투성이 여자가 문득 사라지고


괴성을 올리고 있던 여성도,

기절했다고합니다.

 

그 후, 차가 움직이게되고,


서둘러 터널을 빠져나오려고 했습니다.

 

조금 차를 몰고

터널의 4 분의 3 정도의 거리에서

반대 차선에 시동이 걸린 채로

정차하고 있는 트럭이 있었다고 합니다.

 

혹시,이 트럭도

피투성이의 여성에게 습격 당하고있는 것은 ···.

 

일동이 그렇게 생각,

트럭의 조수석을 보면,

 

피투성이 여자가

트럭 운전사 아저씨의

뒤에서 사라지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 모습은 기절 해있는 여성 B를 제외하고, 

모두가 보았다고 합니다.

 

A씨의 체험담은 여기까지로,

그 생생한 이야기​​에 흥미를 가져,

미에현 출신의 친구 2 명에게 그 이야기를했습니다.

 

그러자 친구는 2 명 모두

그 장소를 알고 있으며,

미에현에서는 유명한 유령 터널이라고합니다.

 

덧붙여서 미에현 출신인

친구의 언니의 전 남자 친구가

그 유령 터널에서 죽었다고 합니다.

 

그 때의 상황은

A씨의 이야기와 같은 현상을 당해

운전을 하고 있던 전 남자 친구 이외의 전원이

무서워서 차에서 튀어 나와

자신의 발로 뛰며

터널을 빠져 나간 곳까지 도망했다고합니다.

 

그러나, 계속 기다려도

전 남자 친구의 차는 그 자리에 나타나지 않자,

의심스럽게 생각해 찾으러 가봤더니, 

 

터널을 통과하는 곡선에서

가드 레일을 뚫고,

절벽에서 떨어져 사망했다고합니다.










Share on Tumblr
teamoo24 at 12:59|PermalinkComments(0)2ch괴담